posted by 렉스 trex 2021. 7. 26. 08:52

http://musicy.kr/?c=zine&s=1&cidx=16&gp=1&ob=idx&gbn=viewok&ix=7607 

 

[Single-Out #359] 까마귀, 나로틱, 유수림, 펀치넬로, 핫펠트

음악취향Y가 주목하는 싱글을 다양한 시선으로 소개드리는 싱글아웃 (Single-Out) 359회입니다.까마귀, 나로틱, 유수림, 펀치넬로, 핫펠트를 살펴보았습니다....

musicy.kr

까마귀 이상한 소식

전통 델타 블루스가 21세기 이 나라 밴드 씬에서 이렇게 자기만의 고집과 형식으로 토착화되는 것은 매번 집중을 요하게 한다. 그게 그런지와 얼터 메탈의 조합으로 락 씬에서 주목받은 밴드 배드램의 편지효의 기타와 목소리라면 더욱 그럴 수밖에 없을지도. '깊은 빡침''빡돌아'버림을 시종일관 강조하는 가사 속 화자는 넘실대다 끈끈하게 붙는 연주에 힘입어 성깔있는 정규반의 탄생을 힘차게 알린다. ★★★

 

나로틱 Nothing Has Changed

창백하고 때론 영롱하게 닿는 각 파트의 연주와 보컬에서, 뜻하거나 말거나 이들에게 강한 영향을 미쳤다고 언급되는 radiohead가 자연히 떠오른다. 물론 곡이 담긴 음반명 [kindA]에서 radiohead[kid A] (2000)를 연상하는 이 또한 나 혼자만은 아니리라. 은하수같이 아스라이 내려오는 키보드의 서정성은 밴드 사운드의 허무함과 무기력을 대변하는 제명과 어우러져 살짝 울적함을 안긴다. ★★★

댓글을 달아 주세요